상단이동버튼

자유게시판

스탈린과 주코프와 관련된 유머 일화.jpg
  • 2021.10.30
  • 아메바
  • 조회수 1,542
  • 댓글 0

본문

30200013_735766.jpg


독소 전쟁 당시, 작전을 제멋대로 밀어붙이려는 스탈린에게 화가 난 주코프는 회의가 끝나고 사무실을 나오며


"젠장, 자기는 아무것도 모르면서... 멍청한 콧수염쟁이 같으니라고." 라고 혼잣말을 되뇌었다.


때마침 NKVD 요원이 이를 듣고 스탈린에게 밀고하였다.


스탈린은 바로 주코프를 불렀다.


스탈린: 주코프 동무. 방금 동무가 '멍청한 콧수염쟁이'라고 욕을 했다고 하던데, 누굴 욕한 거요?


주코프: 예, 히틀러 놈을 욕했습니다.


스탈린: 음, 그렇구만. 주코프 동무는 그만 가도 좋소. 그렇다면 요원 동무. 동무는 방금 '멍청한 콧수염쟁이'를 누구라고 생각했나?




실제 일화로 알려져 있진 않고, 소련 사람들 사이에서 우스갯소리로 나오던 유머 일화 중에 하나라고 하지.

전체댓글 0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파일조